『언니밖에 없네』 정말.

 동성애를 소재로 한 콘텐츠를 언제 처음 접해봤을까를 생각해보니 무려 중학생 때 인소를 읽다 팬픽까지 읽게 되었을 때로 거슬러 올라간다. 거부감이 들면서도 묘하게 끝까지 읽게 되어 […]

단편영화 모음집1

여성과 차별에 대하여 온라인 영화제가 한창이다. 지금은 퍼플레이(https://www.purplay.co.kr)를 통해 퀴어영화제를 만나볼 수 있다. 개인적으로 영화제하면 단편영화를 떠올리게 되어 이번에는 그간 봤던 단편영화 중 3개의 작품을 […]

「가원佳園」 다 옛날 일이다.

“응, 알아. 우리 할머니는 그런 사람이지.” 강화길의 소설집 화이트 호스 中 가원을 읽으며 떠오른 생각들을 적어보았습니다.  2년 전이던가 할머니가 돌아가셨다. 나는 어렸을 때의 어느 순간부터 […]

톰보이, 로레와 미카엘

새로운 동네로 이사를 온 로레는 친구를 사귀기 위해 집을 나서다 리사를 만난다. 리사는 머리가 짧고 바지를 입고 있는 로레를 남자로 오해한 듯, 로레에게 남성 문법을 […]

알라딘, 술탄이 된 자스민

1992년 개봉한 디즈니의 애니메이션 영화 <알라딘> 페르시아 설화 중 하나인 ‘알라딘과 이상한 램프’에서 시작된 이 이야기는 디즈니의 손을 거치며 알라딘의 모험과 사랑 그리고 램프의 요정 […]

춘몽

사랑을 말하는 방식 한예리와 양익준, 박정범, 윤종빈 주연인 장률 감독의 장편영화 <춘몽>. 영화의 초기 제목이 <삼인행>이었던 것처럼 영화는 익준, 정범, 종빈 세 명의 이야기를 중심으로 […]